조회 수 557 추천 수 0 댓글 0

16137783871043.jpg


분류 : 기타
나이 : 40대 중반, 50대 후반
직업 : 가정주부
성격 : 둘다 활발

오래전부터 자주 가는 호프집이 있습니다.
어느날 호프집 여사장이랑 술을 진탕 먹고 한번 한게 지금은 일주일에 2~3번 정도 만나서 하는 관계로 발전 하였지요.
그리고 지난주에 모텔에서 한번 하고 있는데 여사장이 아는 언니가 있는데 남편이 성불구라 하고 싶다는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리서 었던 식으로 하지 그랬더니 우리가 하는 동안에 부르지 머 그러더군요....
저는 오케이를 왜침니다.
하는 도중 언니가 들어와서 2:1을 하기 시작했어요....
한 사람은 꼬추 빨고 한여자는 가슴빨고 저는 여기저기 손가락으로 보지 구명 쑤시고.....
완전 생비디오가 따로 없었지요.....
그리고 요즘은 통화도 하면서 언제 만날까 그러면서 지내고 있어요....
처음 만나서 4번(한여자당 2번씩)을 했더니 다리가 풀리고 일어나기 정말 힘들더군요....
제 나이 50줄에 힘이 딸리네요...
이번주에도 만나기로 했는데 기대 해 주세요....
사진은 동영상 찍은거 캡쳐해서 올림니다.
동영상은 저희끼리만 보기 때문에 공개 불가입니다.
다음에는 가슴, 보지 사진 올려 드릴게요.....
* 여기 방을 볼 수 있도록 힘을 주세요.
남들이 쓴 내용 보면서 저도 리얼하게 올리도록 할께요...
아 그리고 함께 하자, 연락처 달라 그런거 쪽지로 보내지 마세요....
나중에 두 여자에게 물어보고 초대가 가능하면 초대글 올리도록 할게요...



CLOSE